1캠퍼스 상인
고등

053-637-8134
2캠퍼스 상인
초·중등

053-637-8133
3캠퍼스 월성
초·중등

053-633-8383
5캠퍼스 수성
초·중·고등

053-759-7879
6캠퍼스 진천
초등

053-637-0008
7캠퍼스 진천
중·고등

053-636-0067
8캠퍼스 상인
과학·국어

053-635-1588

TOP  

독서 노하우: 청개구리 독서법 > 교육정보

본문 바로가기

 


교육정보

독서 노하우: 청개구리 독서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01-10 15:03 조회2,395회 댓글0건

본문

독서 노하우

청개구리 독서법: 문장의 무게감을 느끼다

 

분명 책 한 권을 다 읽었는데 돌아서면 무슨 내용인지 잘 기억나지 않는다. 별 감흥도 느껴지지 않는다. 누구나 한 번쯤 경험했을 것이다. 어렵고 딱딱한 책일수록 이런 경험을 더욱 빨리, 더욱 많이 하게 된다. 딱딱하게 느껴지는 독서를 내 마음에 와 닿게 할 수는 없을까?

 

나만의 독서활동 Tip.

청개구리 독서법

 

한 가지 작은 팁을 알려주자면 일명 청개구리 독서법이다. 저자가 적어놓은 것을 아예 반대로 생각해 버리는 방법이다. 반대로 생각하면 자연스럽게 발생하는 문제점이나 오류들을 떠올리게 되고, ‘그래서 저자는 이렇게 하라는 거구나하고 조금 더 의미를 와 닿게 느낄 수 있다.

지각하지 말자라는 급훈을 걸어놓은 반은 어떤 반일까? 당연히 지각을 하는 학생들이 많은 반이다. ‘조금만 먹자라는 SNS 대화명을 걸어놓은 사람은 어떤 사람일까? 많이 먹는 사람이다. ‘다 잘 될거야라는 문장을 대화명으로 적은 사람은? 요즘 하는 일마다 잘 안되는 사람일 것이다.

이런 문장들을 적어놓는 이유는 어떤 심리 때문일까? 원하지 않는 행동이 자꾸 일어나서 저렇게라도 해서 바로잡고 싶은 간절한 마음이 아닐까. 이렇게 반대로 숨겨진 마음과 의도를 파악하기 위해서는 저대로 하지 않고 반대로 하면 어떻게 되길래 저렇게 적었을까?’ 라는 질문을 던져 보면 된다.

 

한 눈에 이해하는 청개구리 독서법

 

-WHAT 책을 읽을 때 저자가 적어놓은 것을 아예 반대로 생각해 버리는 방법

-HOW 저대로 하지 않고 반대로 하면 어떻게 될까?’ 질문하기

 

독서를 하긴 하는데 읽고도 무슨 말인지 모르는 학생들의 경우, 책을 읽은 후 별 감흥도 없고 그저 당연하다는 생각에 책의 내용들이 두뇌를 스치고 지나가게 내버려두는 특징이 있다. 그렇다고 마냥 생각하면서 읽으라고 해봤자 별로 달라지는 것은 없다. 이 학생들은 스스로 반대의 질문을 계속 던져보는 습관을 들이는게 좋다.

예를 들어, 한 문학 작품에서 작가의 헌신적인 사랑을 표현한 문장이 있다.

사뿐히 즈려밟고 가시옵소서.’

이 문장을 읽고도 실제로는 그다지 그렇게 느껴지지 않는다고 하자. 이때 반대로 헌신적이지 않은, 이기적인 사랑을 서술했다면 어떻게 표현했을까? 라는 질문을 던져보는 것이다. 스스로 가장 이기적인 표현을 쓰며 상대를 구속하고 집착하는 사랑의 표현을 생각해보자. 이를테면 넌 내꺼야, 절대로 못가‘, ’이렇게 가버리면 널 부숴버릴거야등과 같이 말이다. 그런 후에 다시 원래의 글을 읽어보자. 이 문장이 얼마나 상대를 배려하는 헌신적인 표현인지 마음으로 느껴지는가.

 

Epilogue

청개구리 독서법은 어떤 글을 읽든 반대의 질문을 던져봄으로써 글의 숨겨진 의미를 파악하여 깊은 느낌과 무게감을 느끼는 생각의 방법이다. 감흥이 없는 두뇌, 뻔하게 느끼는 두뇌, 당연하게 느끼는 두뇌를 반대의 질문으로 자극해서 생각을 활성화 해보자. 

 

<​출처 : 대한민국 대표 학원정보지 앤써통>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학원소개|캠퍼스안내|상담신청|개인정보처리방침|사이트맵 TOP  
본원 : 대구광역시 달서구 상인동 190-10 2,3층     |     TEL : 053-637-8133     |     FAX : 053-637-7708
상호 : 한상철주식회사     |     대표 : 김미순     |     사업자등록번호 : 514-81-69225
Copyright ⓒ 한상철주식회사, ALL RIGHT RESERVED.